korinsky/seo x Orhan "aib" Kavrakoğlu

whiteout

작품위치 - 아트 스페이스​ ART SPACE

Audio
· 작가소개
베를린과 서울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korinsky/seo는 바이오필리아라는 주제를 토대로 자연의 유기적 움직임을 소리, 빛, 움직임으로 왜곡하고 물리적인 방식으로 변형한다. BOZAR - Centre for Fine Arts, Melbourne Biennial, Ars Electronica, Kraftwerk Berlin 등에서 전시되었으며 2022 ZER01NE CREATOR 에 선정되었다. 이번 작업은 다학제적 접근법을 통해 이스탄불의 Orhan "aib" Kavrakoğlu와 협업하였다.
· 작품소개
자연과의 공생 혹은 멸종의 갈림길에 선 지금, 미래에 대한 인류의 접근 방식에 대해 담론하고자 빛으로 이루어진 인공 밀밭 위에 유토피아적
미래와 디스토피아적 미래를 그린다. 제너레이티브한 빛으로 바람과 들판의 움직이는 이미지를 시각화하고 사운드를 통해 작품을 전개한다. 자연의 소리로부터 시작해서 점점 불쾌한 소리가 교차하고 증폭하다 폭발하는 빛과 함께 ‘whiteout’의 절정을 맞이한다.
극지極地에서 천지가 온통 백색이 되어 방향 감각이 없어지는 상태를 의미하는 ‘whiteout’은 현재 인류가 직면한 문제들에 대한 혼란스러운 정신상태, 인간이 지구에서 완전히 지워져버린 상태, 또는 인간이 자연과의 공생을 통해 원점부터 다시 시작하는 백지상태를 상징한다. ‘whiteout’은 다양한 감각적 연관성을 자극하며 인간 존재의 희망과 절망을 다룬다. 그 안에 자연, 미학, 유토피아, 노스탤지어, 혐오, 공포, 죽음, 디스토피아가 뒤섞이고 관객은 양가적兩價的 감정 속에서 공포와 안도 사이의 여정을 반복한다. 어둡고 무거운 분위기의 작품 기저에는 보다 나은 미래를 갈망하는 인간의 본능이 깔려있다.
· Installation ㅣ Sound Art
#인공밀밭 #바람 #들판 #제너레이티브 #제너레이티브아트 #갈림길 #멸종 #공생 #바이오필리아 #사운드아트 #LED아트 #소리예술 #조명예술 #공간예술 #설치예술 #이머시브전시
· 크레딧
In collaboration with new media artist Orhan "aib" Kavrakoğlu
· 후원
Funded by Berlin Senate Department for Culture and Europe

닫기